전남도, ICT 활용 문화 향유기회일자리 확대

비대면 시대 대응 155억 들여 온택트 콘텐츠영상산업 생태계 구축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1/02/14 [14:29]

전남도, ICT 활용 문화 향유기회일자리 확대

비대면 시대 대응 155억 들여 온택트 콘텐츠영상산업 생태계 구축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1/02/14 [14:29]

 


 [Knewsroom 윤진성기자]= 전라남도가 다양한 ICT문화콘텐츠 제공으로 도민 삶의 질을 개선하고 일자리를 늘리기 위해 콘텐츠 및 영상산업 등 21개 첨단문화사업에 155억 원을 투입한다.

전라남도는 우선 문화콘텐츠 분야 활성화를 위해 총 16개 사업에 149억 원을 투입한다. 주요 사업은 융복합 문화·관광 콘텐츠 개발과 실감콘텐츠산업 조성, 일자리 창출을 위한 ‘전남 콘텐츠기업 육성센터’ 등 9개 사업 100억 원, ‘체험형 관광 융복합 콘텐츠 및 플랫폼 개발’ 등 각종 콘텐츠 개발 지원 2개 사업 12억 원, ‘전남 게임산업 육성’ 사업 28억 원 등이다.

영상산업 분야엔 제작 지원과 영상체험 기회 확대, 인재육성 추진 등 5개 사업 5억 6천만 원이 지원된다. 주요 사업은 도내 지역자원을 활용한 ‘영화·드라마 제작 인센티브 지원’ 2억 원, 섬농어촌 지역 주민을 위한 ‘찾아가는 영화관 운영’ 1억 원, 도내 청소년 대상 인재육성 프로그램인 ‘최수종과 함께하는 전남연기캠프’ 3천만 원 등이다.

또한 건전한 게임문화 확산과 저변 확대를 위한 ‘온라인 가족 게임캠프’와 자연 속 힐링체험을 할 수 있는 도내 사찰 문화자원 기반 ‘실감형 체험 콘텐츠(360° 영상AR체험 콘텐츠)’를 개발, 보급해 도민의 문화 향유 기회를 늘리기로 했다.

이와 함께 전라남도는 정보문화산업 진흥 활성화, 정보문화콘텐츠 기업 육성 등 정부 공모사업에도 적극 나서기로 했다. 올해 예정된 주요 공모사업은 ‘실감콘텐츠 기반 언택트 스포테인먼트 구축사업’ 120억 원, ‘IP 융복합 콘텐츠 클러스터 조성 지원사업’ 100억 원 등으로 전남이 국내 문화산업의 거점이 되도록 시군과 함께 유치에 역량을 집중할 방침이다.

지난해 전라남도는 과기부 ‘전남 VR·AR 제작거점센터 구축사업’, 문체부 ‘전남공예창작지원센터 조성사업’ 등 정부 공모사업에 선정된 바 있다.

김병주 전라남도 관광문화체육국장은 “최근 코로나19로 여러 분야에서 온택트가 각광을 받으며 다양한 콘텐츠 개발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며 “비대면 시대에 적합한 ICT 생태계·인프라를 구축하고 콘텐츠를 개발해 도민이 온택트로 소통하고 즐기는 새로운 문화생태계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PHOTO News
메인사진
정의당 8일 비상대책위원회 회의
메인사진
더불어 민주당 8일 최고위원회의
메인사진
국민의힘 8일 비상대책위원회의
메인사진
국민의당 제75차 최고위원회의
메인사진
김종철 정의당 대표, 장혜영 의원 성추행 고발 기자회견
메인사진
여야가 다음달 1일부터 2월 임시국회를 여는 일정에 합의했다.
메인사진
우상호 더불어민주당 의원 서울시장 보궐선거 부동산 주거안정 공약 발표
메인사진
대둔산의 가을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