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초해경,민간방제세력 연대 해양오염 초기 대응 사활

- 해양사고 상황별 동원 가능한 업체 DB화, 초기 대응력 강화 -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0/09/16 [07:57]

속초해경,민간방제세력 연대 해양오염 초기 대응 사활

- 해양사고 상황별 동원 가능한 업체 DB화, 초기 대응력 강화 -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0/09/16 [07:57]

 



 (k뉴스룸)  윤진성기자=속초해양경찰서(서장 서영교)가 관내 해양오염사고 대응역량 제고를 위해 민간세력과의 연대를 강화한다.    
 
 속초해경은 관내 민간방제세력에 대한 DB를 구축해 충돌·좌초·침몰 등 선박사고 발생시 신속한 동원으로 오염물질 유출방지 등 초기 대응력을 높인다는 방침이다.
 
 이에 따라 속초해경은 우선 9월 말까지 선박의 충돌·좌초·침몰 사고 시 오염물질의 유출방지와 방제조치가 가능한 민간방제세력을 사전 조사하고, 오는 11월부터는 희망업체를 대상으로 본격 시범운영에 들어갈 예정이다.
 
 주요 조사 대상으로는 ▲ 해양오염방제 ▲선박 내 잔존유 이적 ▲파공봉쇄 ▲비상예인 및 타선소화 등 해양사고 시 환경위해 방지를 위해 긴급방제에 동원 가능한 자원을 보유하고 있는 민간업체 등이다.
 
 속초해경 관계자는“약 110km의 넓은 관내 해안가의 특성상 사고발생 초기 대응이 쉽지 않다”며,“선박 사고의 경우 해양오염 등 2차 피해가 발생할 수 있는 만큼 민간방제세력과의 협력을 강화해 동해안 청정해역 보호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PHOTO News
메인사진
정의당 8일 비상대책위원회 회의
메인사진
더불어 민주당 8일 최고위원회의
메인사진
국민의힘 8일 비상대책위원회의
메인사진
국민의당 제75차 최고위원회의
메인사진
김종철 정의당 대표, 장혜영 의원 성추행 고발 기자회견
메인사진
여야가 다음달 1일부터 2월 임시국회를 여는 일정에 합의했다.
메인사진
우상호 더불어민주당 의원 서울시장 보궐선거 부동산 주거안정 공약 발표
메인사진
대둔산의 가을
광고